도내 수출기업 대상 물류비 지원 사격
도내 수출기업 대상 물류비 지원 사격
  • 당진신문
  • 승인 2020.10.12 09:19
  • 호수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당 최대 600만원 지원, 수출 물류비 부담 완화

[당진신문] 충남도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물류비 지원에 나선다. 

도는 내달 30일까지 ‘2020년 충남 중소기업 수출 물류비 지원 사업’ 참가할 도내 수출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 사업은 지난 8월부터 운영 중인 ‘충남 수출중소기업 지원단’을 통해 청취한 기업 애로사항을 반영한 것으로, 당초 내년 추진 예정이었던 사업을 올해로 당겨 시범사업으로 운영한다. 

지원 대상은 도내 소재한 중소 제조업체로, 항공·해상을 통한 국제운임과 국내외 내륙 운송료, 현지 창고료 등의 비용을 업체당 최대 600만 원까지 지원한다. 

대상 기간은 수출신고수리일자 기준 2020년도 수출 건으로, 코로나19로 인한 특수한 상황에 따라 지난 1월 이후 수출 건에 대해서도 소급적용하며, 사업비 소진 시까지 선착순 지원할 예정이다. 

신청은 내달 30일까지 도 온라인 수출지원 시스템을 통해 신청·접수하며, 충남경제진흥원 홈페이지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강인복 도 국제통상과장은 “최근 수출기업이 체감하는 경제적 부담이 어느 때보다 큰 만큼, 도내 기업의 의견을 도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수출 물류비 지원으로 수출 활력 회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