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학습격차 해소방안 토론회 개최
충남교육청, 학습격차 해소방안 토론회 개최
  • 당진신문
  • 승인 2020.09.18 09:39
  • 호수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신문]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9월 15일부터 25일까지 14개 시군 교육지원청별로 학습격차 해소방안 토론회를 개최한다. 코로나19 상황에서 원격수업 전환에 따른 학생들의 학습격차가 커지고 있다는 우려에 따라 학생, 학부모, 교직원 등 교육공동체의 의견을 수렴하고 학습격차 해소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지난 15일 청양군, 금산군, 당진시를 시작으로 25일 홍성군, 예산군을 마지막으로 14개 시군에서 원격 토론, 대면 토론 등 다양한 형태로 운영된다.

청양교육지원청에서 개최된 토론회에서는 많은 사람이 한자리에 모일 수 없는 상황에서 최대한 많은 사람의 의견을 듣고자 사전 의견 조사를 실시한 결과를 바탕으로 토론을 하였다.

금산교육지원청에서는 전면 원격 토론을 실시하였으며 학생, 학부모, 교사의 원격수업 경험 사례를 듣고 분임별 토론방에서 활발하게 의견을 주고 받았다.

이번 토론회는 학생, 학부모, 교사 모두가 각자의 입장에서 겪고 있는 어려움을 경청하고 이해하는 기회가 되었으며, 특히 교사들은 학습격차를 완화할 수 있는 쌍방향 실시간 원격수업 등 여러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였다.

김지철 교육감은 “충남교육청은 학습격차 해소방안 토론회에서 수렴한 다양한 의견을 분석하여 교원의 원격수업 여건을 확충하고 원격수업 취약 학생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며 학력 격차를 최소화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