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채소화훼분야 시범사업 평가회 개최
당진시, 채소화훼분야 시범사업 평가회 개최
  • 당진신문
  • 승인 2020.09.18 04:28
  • 호수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소화훼분야 시범사업 성과 보고 및 우수농산물 전시

[당진신문] 당진시가 17일 당진시농업기술센터에서 채소화훼분야 시범사업 평가회를 가졌다.

이날 평가회는 사회적거리두기 준수에 따라 시범사업 필수농가 30여명만 참석한 가운데 멜론품종비교 시범 등 자체 사업에 대한 성과보고 및 우수농산물 전시가 진행됐다.

시범사업에 대한 자체 평가 결과, 소비패턴 변화에 대응한 특화품목 발굴의 일환으로 당진 재배환경에 적합하고 소비자 선호가 높은 멜론품종을 비교 재배한 ‘멜론품종비교시범사업’과 지역농산물을 학교급식 맞춤 품목으로 납품하기 위한 기반조성으로 추진한 ‘학교급식 품목 확대재배 시범사업’은 농가 새소득원 발굴 및 로컬푸드 실천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받았다. 

‘수출화훼 안정생산 기반 시범사업’ 또한 킬레이트제 투입으로 시설토양환경 개선 효과 및 수출활성화를 위한 국화 신품종 12종 시범재배로 수출 화훼작목의 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됐다.  

아울러 ‘고품질 고추 생산 기반조성 시범사업’은 당진고추연구회 46농가 4.9ha에 고추부직포터널재배 기술을 보급함으로써 조기정식, 초기생육 양호, 철저한 병해충관리 등으로 기존농가 대비 고추 수확량이 12% 높게 나타났으며, 고추 품종별 재배로 병해충 저항 및 수확량, 품질 등을 비교·분석해 고추 우수품종도 선발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번 사업평가회를 통해 참여 농가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할 수 있었다”며 “계속되는 이상기후와 농촌 고령화 등으로 농가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에 농업신기술 보급 및 농가 노동력 절감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새기술 시범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