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해양·수산 기업 1837만 불 수출 상담 성과
충남도, 해양·수산 기업 1837만 불 수출 상담 성과
  • 당진신문
  • 승인 2020.09.02 10:51
  • 호수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화상 수출 상담회 8개 업체 참가…수출 계약 55만 불 달성

[당진신문] 충남도는 지난 1일 보령 웨스토피아에서 화상 수출 상담회를 열고, 1837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을 진행했다고 2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 달성한 수출 계약 규모도 3개 업체 총 55만 달러에 달한다. 

충남테크노파크 충남해양수산창업투자지원센터와 함께 연 이번 상담회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해양·수산 분야의 중소기업에 수출 다변화 기회를 제공코자 마련했다. 

이날 상담회에는 조미김, 김스낵, 키조개, 건강기능식품, 화장품 등 도내 해양·수산 기업 총 8개사가 참가했다.

독립 국가 연합(CIS)인 러시아와 카자흐스탄을 대상으로 한 이번 수출 상담회는 비대면 방식인 화상으로 진행했다. 

도는 비대면 상담의 단점을 최대한 보완하고, 상담 효과를 높이기 위해 참가 기업 8개사의 제품 및 현지어로 번역한 설명 자료를 현지 바이어에게 미리 보내 직접 보고 경험해볼 수 있도록 했다. 

그 결과, 8개 업체가 총 1837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 성과를 달성했다. 

이 가운데 ‘명품김’은 러시아 바이어와 30만 달러, ‘씨앤비코스메틱’과 ‘다인내추럴’은 각각 카자흐스탄 바이어와 15만 달러, 10만 달러의 수출 계약을 성사시켰다. 

도 관계자는 “이번 수출 상담회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해외 진출 공백을 최소화하고, 독립 국가 연합 진출의 발판을 마련하는 자리”라며 “상담회 개최 후속 조치로 기업과 바이어 간 추가 개별 상담 및 수출 인허가 관련 절차를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해외 바이어 요구사항을 반영한 수출용 제품 개발 및 베트남 온라인 입점 판매 지원 사업 등 도내 해양·수산 기업의 유럽·아시아 시장 진출을 지속 지원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