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걀 안전성 이상무, 믿고 드세요!
달걀 안전성 이상무, 믿고 드세요!
  • 당진신문
  • 승인 2020.09.02 09:44
  • 호수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물위생시험소, 산란계농장 대상 계란 잔류농약 검사…전 농가 적합 판정

[당진신문] 충남지역에서 생산하는 달걀의 안전성이 모두 적합하다는 판정을 받으면서 ‘청정’ 이미지를 높이고 있다.

충남도 동물위생시험소는 닭 진드기 발생이 증가하는 여름철(5∼8월) 도내 전 산란계 농장에 대한 잔류농약 집중검사를 한 결과, 전 농가 적합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동물위생시험소는 앞서 도내 산란계 농장 125곳을 개별 방문, 시료를 수거해 검사를 진행했다. 

검사항목은 2017년 달걀파동 당시 문제가 된 비펜트린, 피프로닐, DDT등을 포함한 살충제 34종 등이다.

김영진 동물위생시험소장은 “도민이 즐겨먹는 달걀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도록, 안전한 축산물 생산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농가에서는 먹거리 안전을 위해 반드시 허가된 살충제 및 동물용의약품을 사용하고 안전수칙을 철저히 지켜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도 동물위생시험소는 9월부터 유통 중인 달걀에 대해서도 안전성 검증을 위해 마트 등에서 판매하는 달걀을 무작위로 수거, 안전성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