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문농협 환경지킴이, 수해복구현장 자원봉사 실시
 석문농협 환경지킴이, 수해복구현장 자원봉사 실시
  • 당진신문
  • 승인 2020.08.12 17:49
  • 호수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신문] 석문농협 환경지킴이와 석문농협 임직원, 당진시지부 30여명은 12일 금산군 부리면 인삼농가 수해복구작업에 발 벗고 나섰다.

이날 복구작업에 참석한 환경지킴이는 온도가 오르고 습도가 높은 상황에서도 한마디 불평도 없이 인삼밭 지주목 및 차광막 철거 등을 하며 재해복구 일손돕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복구 현장에 참석한 회원분들은 농업에 종사하는 한사람으로 그 심정을 알기에 한달음에 자원하게 됐다며, 긴 집중호우로 인해 그동안 정성과 사랑으로 가꾼 인삼밭에 페허를 보고 무너져 내렸을 농심을 생각하면가슴이 먹먹해진다"며 "하루속히 수해 피해 농민들이 일상 생활로 돌아갈 수 있도록 한마음 한뜻으로 최선을 다해 수해복구에 온정을 나누어야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