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학교급식 지역농산물 안정 공급체계 구축
당진시, 학교급식 지역농산물 안정 공급체계 구축
  • 당진신문
  • 승인 2020.07.03 09:43
  • 호수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부구축 농산물 순회수집 및 고정가 매입 추진

[당진신문] 당진시가 학교급식에 농산물을 납품하는 소량 다품목 출하 농가를 대상으로 연중 고정가 매입을 추진해 주목받고 있다. 

당진시학교급식지원센터는 농가의 안정적인 소득 보장과 안전한 지역 농산물 학교급식 공급을 위해 충남도에서는 유일하게 생산농가, 공급업체, 급식센터가 3자 계약을 맺고 학교급식 작부구축 농산물 순회수집 및 고정가 매입을 운영하고 있다. 
 
농산물 순회수집은 농업인이 생산한 농산물을 공급업체가 직접 농가에 찾아가 순회수집하는 시스템으로 생산 농가는 공급업체까지 농산물을 갖고 나오는 일이 없어 시간과 운송비를 절약하고 농산물 생산에만 전념할 수 있다. 

또한 최근 3년간 출하시장 가격의 평균 단가를 적용한 연중 고정가격 매입으로 과잉생산 등 가격이 불안정한 경우에도 안심하고 출하할 수 있어 농가의 일정한 소득이 보장된다. 

아울러, 작부구축 된 농가를 대상으로 작물 재배지 토양 검사를 실시해 알맞은 비료와 퇴비 시비량을 농가에 제공하고, 출하를 앞둔 농작물에 대해서는 잔류농약검사를 실시해 안전하고 우수한 품질의 농산물이 학교급식에 공급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특히 작부구축 전담 공무원을 배치해 직접 검사 샘플을 현장에서 채취함으로써 검사에 대한 신뢰성을 높이고, 작물별 맞춤식 영농교육을 제공해 참여 농가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시 급식센터 관계자는 “그동안 타지역산으로 공급하던 찹쌀을 당진산 친환경무농약 찹쌀이 공급될 수 있도록 12농가를 작부 구축했으며, 특수작물인 메론도 2농가에서 시범생산 중으로 우수한 지역농산물을 학교급식에 확대 공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