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쿨존 안전은 ‘가방안전덮개’가 지킨다
스쿨존 안전은 ‘가방안전덮개’가 지킨다
  • 당진신문
  • 승인 2020.05.26 09:25
  • 호수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등학교 신입생 대상으로 도로명주소 홍보용 가방덮개 배부

[당진신문] 당진시는 민식이법 시행과 동시에 스쿨존 교통사고 예방에 기여하고 미래 주소 사용 세대인 아이들에 도로명주소를 홍보하고자 관내 초등학교 1학년 학생 2,000여명을 대상으로 가방안전덮개를 배부했다.

가방안전덮개는 아이들의 책가방에 씌워 사용하는 덮개형 홍보물로, 속도제한구역 표시와 함께 어린이 보호구역 제한속도가 쓰여 있으며 형광색 바탕으로 인해 주·야간에도 시인성이 좋아 등하교길 아이들의 안전을 한층 더 높여줄 전망이다.

또한 스쿨존에서 발생한 교통사고가 연평균 496건에 달하고 이 중 대다수가 운전자의 과실로 인해 발생하는 것을 고려했을때, 눈에 잘 띄는 가방덮개가 운전자가 스쿨존에 진입 시 좀 더 주의를 기울일 수 있도록 유도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윤주동 토지관리과장은 “지난 3월 25일 시행한 민식이법에 더하여 도로명주소 홍보용 가방덮개가 등하교길 교통사고를 줄이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전면시행 7년차를 맞이한 도로명주소 제도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다양한 홍보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