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해경, 서해대교 추락자 구조 지경문씨에게 중부해경청장 표창 전달 
평택해경, 서해대교 추락자 구조 지경문씨에게 중부해경청장 표창 전달 
  • 당진신문
  • 승인 2020.05.22 09:41
  • 호수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신문] 평택해양경찰서(서장 김석진)는 지난 21일 오후 2시 평택해경 한진출장소에서 해상 추락자 구조에 큰 기여를 한 어민 지경문씨에게 중부지방해양경찰청장 표창을 전수했다고 밝혔다.

어선 아미산호 선장인 지경문(65세)는 지난 5월 16일 오후 서해대교에서 해상으로 추락하여 교각을 잡고 버티던 30대 남성을 평택해양경찰서 경찰관과 함께 신속하게 출동하여 구조한 바 있다.

이날 김석진 평택해양경찰서장은 충남 당진시 한진포구에 있는 평택해경 한진출장소를 찾아 지경문씨에게 중부지방해양경찰청장 표창장을 직접 전달했다.

김석진 서장은 한진출장소에서 실시된 표창장 수여식에서 “바다에 빠진 소중한 생명을 지선장님의 도움으로 신속하게 구할 수 있었다”고 치하하고 “오윤용 중부지방해양경찰청장이 지선장님의 구조 활동에 대한 보고를 받고 즉시 표창을 수여하라는 지시를 내렸다”고 감사를 표했다.

평택해경 민간해양구조대원으로 봉사하고 있는 지경문씨는 “서해대교에서 사람이 떨어진 곳이 수심이 낮은 곳이어서 작은 어선 외에는 접근하기가 쉽지 않았다”며 “사고 현장에 빨리 도착해서 사람을 구할 수 있어서 그것만으로도 보람이라고 생각했는데, 이렇게 중부지방해양경찰청장 표창을 받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송영주 평택해양경찰서 해양안전과장은 “지경문씨는 평소에도 해상 인명 구조, 실종자 수색 같은 해양경찰 업무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며 “앞으로도 민간해양구조대와 협력 체제를 강화하여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