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당진 서해대교 인근 해상서 훼손된 시신 발견
[속보] 당진 서해대교 인근 해상서 훼손된 시신 발견
  • 오동연 기자
  • 승인 2020.05.22 00:44
  • 호수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으로 추정되는 시신 일부가 발견됐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이 서해대교 인근 바다를 수색했다. /사진=당진신문 오동연 기자
여성으로 추정되는 시신 일부가 발견됐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이 서해대교 인근 바다를 수색했다. /사진=당진신문 오동연 기자

[당진신문=오동연 기자] 21일 밤 9시 10분~20분경 서해대교 인근 해상에서 해루질을 하던 시민이 여성으로 추정되는 시신의 일부를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다. 

제보자는 “지인들과 해루질을 하다 마네킹인 줄 알았다가 놀라 신고를 했다”고 전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평택해경, 소방서, 당진경찰 등이 현장에서 수색을 펼쳐 시신을 수습했으며 밤 11시 15분경 철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