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탑동초, 장애학생 위한 13인 13색 맞춤형 원격수업 실시
당진 탑동초, 장애학생 위한 13인 13색 맞춤형 원격수업 실시
  • 당진신문
  • 승인 2020.04.22 10:02
  • 호수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신문] 탑동초등학교(교장 박용정)는 원격수업 운영에 따른 장애학생들의 학습결손이 발생하지 않도록 장애특성과 요구 수준, 학부모의 의견을 고려한 13인 13색의 맞춤형 원격 수업을 운영하여 학부모의 호응을 얻고 있다.

특수학급에 재학 중인 13명의 학생들 중 맞벌이 가정 등 긴급돌봄에 참여하는 7명의 학생들은 특수교사가 교실에서 직접 원격수업을 지도하고 있으며,  6명의 학생들은 매일 아침 화상회의 앱을 통해 온라인으로 등교하여 선생님, 친구들과 인사를 나눈 뒤 9시 30분, 11시 30시, 13시 30분에 교과서 및 학습 자료를 이용해 1:1 실시간 쌍방향 수업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e학습터에 학생별로 6개의 온라인 방을 개설하고 학생의 개별화교육계획에 의거하여 학습수준에 맞는 컨텐츠를 제공하는 등 컨텐츠 활용 수업을 운영하는 한편, 교재, 교구 및 과제중심수업을 위한 가정학습꾸러미를 만들어 각 가정에 배포하고 있다.

온라인 수업에 참여가 어려운 자폐성 장애 학생 2명은 주 1회 가정으로 직접 찾아가는 방문수업과 과제수행중심수업을 병행하여 실시하고 있다.

탑동초등학교 정기민, 홍지인 특수교사는 “13명의 각기 다른 요구와 특성을 반영한 원격수업을 준비하고 운영하느라 몸은 고되지만 아이들의 해맑은 웃음속에서 피로가 해소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당진교육지원청 박혜숙 교육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장애를 가진 학생들도 온라인 개학을 하게 되었으나, 탑동초등학교의 사례처럼 학생별 맞춤 지원을 통해 학생과 학부모가 만족하고 장애학생들의 학습 공백을 최소화하는 원격수업 지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격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