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당진시당원협의회, 인사발표
미래통합당 당진시당원협의회, 인사발표
  • 오동연 기자
  • 승인 2020.04.21 14:57
  • 호수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신문=오동연 기자] 미래통합당 당진시 당원협의회 김동완 조직위원장이 21일 보도자료를 통해 인사를 발표했다. 

인사발표에 따르면 미래통합당 당진시당원협의회는 ∆상임고문-정석래 ∆자문위원장-김종식 ∆윤리위원장-김후각 ∆인사위원장-정상영 ∆조직위원장-최창용 ∆특보-김충완, 김충남, 박종엽 ∆사무국장-윤석재 ∆전략기획본부장-임항빈 ∆한맥산악회장-손창섭 ∆한맥봉사단장-김민지 ∆한맥포럼회장-박철준 ∆여성위원장-김은경 ∆차세대위원장-장동일로 구성했다.

김동완 조직위원장은 “4.15 총선이 보수분열로 뼈아픈 패배를 가져왔다는 점을 깊이 새기고 앞으로 재발하지 않도록 당조직 정비와 운영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미래통합당 당진시 당원협의회는 “정용선 전 당협위원장이 1심에서 금고형을 받아 공천배제된 데 불만을 품고 탈당해 무소속 출마를 하면서 당원명부와 당조직을 그대로 활용함으로써 보수패배의 원인이 되었다”고 전했다.

미래통합당 당진시 선거구 선거대책위원회는 “탈당했던 당원들에 대해서는 조기복당을 추진하되 ‘무소속 출마자에 대해서는 복당을 금지하겠다’는 중앙당 방침에 따라 인사위원회를 설치해 복당여부를 심의해 선별 복당 시키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해당행위에 대해서도 당의 기강확립을 위해 윤리위원회를 설치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김동완 조직위원장은 “나머지 당직에 대해서는 조직위원회를 중심으로 논의를 거치되 빠른 시일내에 분회장들을 인선해 당원협의회 운영위원장을 선출함으로써 당을 정상화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