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행자위, 코로나19 적극대응 주문
충남도의회 행자위, 코로나19 적극대응 주문
  • 당진신문
  • 승인 2020.03.26 17:04
  • 호수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국별 제1회 추경안, 기금운용계획변경안 등 1043억 규모 심의

[당진신문] 충남도의회 행정자치위원회(위원장 이공휘)는 26일 제319회 임시회 1차 회의를 열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역개발기금의 일반회계 대체 편성 방안을 중점 심의했다.

실국별 심사 규모는 기획조정실 기금운용계획변경안 760억 원, 미래산업국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283억 원 등 총 1043억 원이다.

이날 심사에서 안장헌 위원(아산4)은 “코로나19로 도민의 삶이 어려운 만큼 시군과 긴밀히 협조해 추경안이 신속히 집행될 수 있게 준비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영우 위원(보령2)은 “경제가 갈수록 어려워지는 상황에서 도민들의 불안심리가 커지고 있다”고 지적한 뒤 “세목별 세수감소 예상액을 면밀히 분석하여 체계적인 계획을 세워 도 재정위기에 대응해야 한다”고 피력했다.

오인환 위원(논산1)은 “코로나19에 효과적으로 대응해 우리나라가 재난대응 선진국으로 인정받는 만큼 충남에서도 선진 행정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이번 추경과 이어지는 집행까지 효과적으로 대응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공휘 위원장(천안 4)은 “도 기금 조성액 감소가 우려스럽지만 도민의 어려움을 낮추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판단했다”며 “사태가 하루빨리 종식돼 평화로운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위원들은 “시국이 엄중한 만큼 지역개발기금의 예탁금 전환은 불가피하지만 앞으로 기금운용에 철저한 계획을 수립해 관리해야 한다”고 한목소리로 주문했다.

이날 의결된 추경안은 오는 27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를 거쳐 제319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