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4・15 총선 및 코로나19 특별점검 실시
충남교육청, 4・15 총선 및 코로나19 특별점검 실시
  • 당진신문
  • 승인 2020.03.25 09:54
  • 호수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참정권 침해 소지가 있는 학교생활규정 개정 여부와
교직원 재택근무 수칙 위반 여부 등 중점 점검

[당진신문]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다가오는 4·15 총선과 코로나19 대유행에 따른 교직원 복무와 관련, 공직기강을 확립하기 위하여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특별점검 대상은 교육청을 비롯한 도내 각급 학교와 직속기관 등 전체 교육기관이다.

오는 4·15 총선에서 만 18세 학생유권자의 투표가 처음 실시된다. 이에 따라 학교생활규정에 ‘정치집회 참여 금지’ 등 참정권 침해가 우려되는 내용이 포함되었는지 여부와 올바르고 합리적인 선거권 행사를 위한 선거교육 실시 등을 점검할 예정이다.

또한 코로나19 대유행에 따라 교직원들이 재택근무를 할 때 각종 수칙 및 대응체계를 준수할 수 있도록 자체 점검을 강화하였다. 더불어 감사관실은 사이버 및 유·무선 통신을 활용한 다양한 감찰 방법으로 공직기강 위반사례에 대한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유희성 감사관은 “학생유권자의 참정권 보호와 공직기강 확립을 위해 감찰 결과 지적사항에 대해서는 지위 고하를 막론하고 엄중하게 책임을 물을 방침이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