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플루엔자 유행 지속, 감염주의 당부
인플루엔자 유행 지속, 감염주의 당부
  • 당진신문
  • 승인 2020.01.15 10:01
  • 호수 129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행주의보 발령...지속적으로 환자발생 증가 

[당진신문] 당진시보건소는 인플루엔자 유행이 지속되고 있어 영유아 보육시설, 학교, 요양시설 등 집단시설과 가정 등에서 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한 각별한 주의와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인플루엔자의 유행은 봄까지 지속될 전망으로, 아직 예방접종을 하지 않았다면 지금이라도 접종을 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다. 

또한 65세 이상 어르신, 임신부, 소아, 면역저하자 등 고위험군 환자는 유행주의보 발령 시 인플루엔자 검사 없이 항바이러스제의 요양급여가 인정되므로, 38℃이상의 발열과 기침 또는 인후통 같은 인플루엔자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 가까운 의료기관에서 신속하게 진료를 받도록 권고했다. 

영유아 및 학생은 인플루엔자에 감염되었을 때, 집단 내 전파 예방을 위해 해열제 없이 체온이 정상으로 회복한 후 24시간까지는 등원, 등교를 하지 않도록 하고, 노인요양시설 등 고위험군이 집단생활하는 시설에서는 직원 및 입소자에게 예방접종을 실시하고 입소자의 인플루엔자 증상 모니터링을 강화해야 한다.

보건위생과 구본휘 과장은 "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해 어린이, 임신부, 어르신 등은 예방접종을 완료할 것과 손씻기, 기침예절 실천 등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