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기구 국회의원의 안섬의 꿈...북 콘서트 열려
어기구 국회의원의 안섬의 꿈...북 콘서트 열려
  • 배길령 기자
  • 승인 2019.11.18 13:37
  • 호수 128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섬의 꿈, 한강으로 흐르다’ 출판
3년 반의 국회 의정활동 기록해

[당진신문=배길령 기자] 어기구 국회의원 ‘안섬의 꿈, 한강으로 흐르다’ 북 콘서트가 지난 16일 호서고등학교체육관에서 개최됐다.

어기구 국회의원 측 추산 각계각층의 인사 및 당진시민 3000명이 참석한 이날 북콘서트는 방송인 김미화 씨가 사회를 맡고 색소폰 연주가 찰리킴, 시민가수 지형철, 어린이 합창단인 해나루 중창단, 발달장애 성악가 테너 조건희 등의 식전공연으로 시작했다.

어기구 의원은 인사말에서 “정치하면서 늘 이렇게 시민에게 빚지고 사는 거 같다. 특히 오늘 이 자리에는 국민을 통합시키고 화합시킬 수 있을까 고민하는 분들이 많이 찾으셨다”며 “국회의원활동하면서 꿈과 희망이 넘치는 의정활동을 해오기 위한 노력을 담은 보잘것없는 책이다. 이 자리에 함께 해주신 시민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안섬의 꿈, 한강으로 흐르다’는 고향 안섬에서 키워온 꿈을 여의도 국회에서 실현하기 위한 3년 반의 의정활동을 기록한 책으로 당진에서 학창시절, 가족 이야기, 정치인의 철학 등을 주제로 진행됐으며 박병석, 홍영표, 강훈식, 윤일규, 이규희, 김종민, 김영진 등의 선후배 동료국회의원 등이 참석해 축하의 자리를 가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