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신문 농부의 시] 마누라의 휴식
[당진신문 농부의 시] 마누라의 휴식
  • 당진신문
  • 승인 2019.11.13 17:27
  • 호수 128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현수
문현수(당진시4H연합회장 역임/농업경영인)
문현수(당진시4H연합회장 역임/농업경영인)

[당진신문=문현수]

봄부터 추수까지
낮이면 엉덩이 붙이고
쉴틈없이 부지런히도
뛰어 다녔네

봄이면 모내기에
자기몸 힘든줄 모르고
지친 기색없이 발빠르게
뒷일을 다하고

심어놓은 깨가
가뭄에 타 들어가면
다시 심기를 몇번

가을이면 추수에
팔 걷어 나보다 더
열심이인 철녀가

미끄러져 팔목을 다치니
시누이들이 한결같이
고생했으니 쉬라하네

하지만 오늘도 한팔로
부지런히 움직이니
미안함이 슬며시
가슴에 젖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