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민과 함께하는 호남인 한마당 축제 열려
당진시민과 함께하는 호남인 한마당 축제 열려
  • 지나영 기자
  • 승인 2019.10.21 13:37
  • 호수 127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에 거주하는 호남 지역민들의 화합의 한마당
전라도 전통요리 시식 및 명랑운동회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풍성

[당진신문=지나영 기자] 지난 19일 재당진호남향우회(회장 문상식)가 당진 시민과 함께 하는 호남인 한마당 축제를 기지시 줄다리기 박물관에서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당진에 거주하는 전라남·북도와 광주광역시가 고향인 시민들과 당진 시민 그리고 재서산·재홍성·재보령·재대산·재천안 향우회 회원들 1천여명이 참여해 화합의 장을 열었다.

또한 양승조 충남도지사, 김홍장 당진시장을 비롯해 각 지자체 의원들도 참여해 행사를 축하하고 당진지역에서 열심히 살아가는 호남인들을 격려했다.

이날 행사는 각설이 품바공연과 난타 공연 그리고 초대가수 조은아, 유난이 그리고 걸그룹 멜로디핑크 등이 참여해 축하 공연을 펼쳤다. 그리고 전라도 전통 요리 시식회와 노래자랑 그리고 폐회식 순으로 행사가 마무리 됐다.

명랑운동회는 호남 지역별로 당나루·해나루·상록수·진달래·해돋이팀 총 5개로 나눠 양파링·지네발·고무신신고·냉장고바지입고·밀짚모자쓰고 릴레이, 훌라후프 통과하기, 물풍선 받기 그리고 희망기둥 만들기 등 총 8개의 경기로 진행됐다.

재당진호남향우회 문상식 회장은 “처음으로 열린 행사에 관심 갖고 많이 참여해주신 호남인 당진시민분들에게 너무 감사하다”며 “이번 행사로 당진에서 열심히 살고 있는 호남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화합하고 단결하는 시간을 갖고 각자 생업에 충실히 생활하며 당진시 발전의 원동력이 되었길 바란다”고 전했다.